music,

들꽃과 함께 춤을

Arzhna Arzhna Follow Mar 15, 2012 · 1 min read
들꽃과 함께 춤을

오늘부터 매일 매일 노래 한곡을 소개하는 일간 알다방을 시작합니다. 당초 계획은 좀 더 거창하게 일주일간의 테마를 잡고 그에 맞는 음악과 개인적인 감상, 시대적 배경, 그 음악에 관련된 얕은 음악적 지식 등을 소개하려고 했습니다만 준비를 하다보니 생각보다 진도가 잘 나가지 않아 컨셉을 조금 수정했습니다. 좀 거창하게 느껴졌던 테마와 기타 등등을 들어내고 그냥 제가 좋아하는 음악을 소개하는 정도로 가볍게 써내려가도록 하겠습니다.

와~~~~! >ㅁ<)/


오늘 이야기 할 곡은 유튜브에서 우연히 발견하고 바로 꽂힌 일본의 아이리쉬 밴드 tricolor의 Bull & Bear 입니다.

세 명의 멤버가 7가지 악기를 연주하여 흥겨운 아일랜드 음악을 만들어 냅니다. 요즘은 적은 인원이 여러가지 악기를 멀티로 연주하는게 대세인 것 같습니다. 영국의 The Ting Tings라는 밴드는 두명이 7~8가지 악기를 연주하고, 대만의 Go Chic, KBS Top밴드 시즌1 우승팀 톡식도 비슷합니다. 저는 기타만 연주해도 헷갈리는데 대단합니다.

아무튼 tricolor의 곡을 몇곡 들어보고 좋아서 냉큼 음반도 구매했습니다.

tricolor

아이리쉬 음악하면 딱 떠오르는 흥겨운 피들(일반적으로 바이올린)의 선율 덕분에 들꽃 가득한 풀밭에서 맨발로 춤이라도 춰야할 것 같은 느낌이 가득합니다.


글에 포함된 이미지와 유튜브 영상은 인용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해당 작품의 아티스트와 유통사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Arzhna
Written by Arzhna Follow

하늘에서 다시 기회를 준다면 여전히 뉴비라고 말하겠소.
만약 기한을 정해야 한다면 만년으로 하겠소.
글쓰기를 좋아하는 만년 뉴비입니다. 늅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