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png

 

 

글에 포함된 이미지와 유튜브 영상은 인용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해당 작품의 아티스트와 유통사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1992년 3월 23일, 우리는 새로운 세상과 조우했습니다. 그리고 20년이 지난 2012년 3월 23일, 바로 내일. 그 동안의 역사들이 모여 또 다른 세상과 만납니다.

 

내일은 과연 무슨 날일까요? 내일은 20년전 어떤 곡이 세상에 처음 알려지게 된 날입니다. 당시엔 기성 평론가들에게 좋지 못한 평가를 받았지만 결과론적으로 국내 음악계에 큰 획을 그은 곡이 되어버렸죠. 바로 대한민국 가요계의 지형을 송두리째 바꿔버린 서태지와 아이들의 “난 알아요”가 세상에 발표된 날입니다.

 

taijiboys.jpg

 

이 역사적인 날을 기념하기 위해 한 이벤트하는 서태지의 팬들은 비밀리에 여러가지 이벤트를 준비해왔습니다. 얼마전 모 언론사가 유출해 김이 좀 새버렸지만 지구 살리기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브라질의 “괴피아수 Guapi Assu” 지역에 조성 중인 “서태지 숲”을 비롯해 서태지가 발표한 곡들을 합창곡으로 편곡해 헌정하는 “서태지 20주년 기념 하모니”를 준비하는 등, 한 아티스트의 팬덤 활동뿐만이 아닌 환경을 생각하고 문화를 스스로 만들어가는 공익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정말 그 아티스트에 그 팬들이 아닐 수 없습니다.

 

seotaiji_archive.jpg

 

이와 함께 3월 23일 0시를 기해 대한민국의 문화 대통령을 기록하고 보존하기 위한 디지털 온라인 박물관 “서태지 아카이브”가 오픈합니다. 서태지 아카이브는 서태지와 관련된 자료들을 사용자들이 직접 업로드 할 수 있는 자발적 참여형 디지털 기록 보관소입니다. 위키피디아와 같은 참여형 백과사전을 생각하면 될 것 같네요. 최근 문제되고 있는 아이돌의 광팬들이 보여준 어긋난 팬심과는 다른 모습이 아닐 수 없습니다. 건전하고 올바른 팬덤 문화를 만들어 나가고 있는 우리의 버팔로들(서태지의 팬들이 자신들을 지칭하는 말)에게 박수와 격려를 보내고 싶네요.

 

comingsoon_archives.gif

 

그런 의미에서 오늘은 20주년을 맞은 서태지의 데뷔곡 “난 알아요”를 선곡했습니다.

 

 

국민학교 6학년때 발표된 이 곡이 벌써 20년이 지났다니… 제가 나이를 많이 먹긴 했습니다. 그러니 대장도 이제 만 40살!

c0034022_49859ac0deb65.jpg

 

그래도 저런 동안이라니! 맙소사! 방부제를 섭취하고 있는게 분명합니다.

 

 

댓글 남기기